전절제와 칼슘부족 갑상선

 안녕하세요 100살에도 88살 (백팔) 입니다.

최근 몇 년간 갑상선암의 발병이 부쩍 높아졌습니다 이전에는 갑상선암은 거의 여성에게만 발병하고 비교적 쉬운 암이라고 불렸습니다.그러나 최근에는 남성에게도 많이 발병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런 일은 없을 것입니다만, 갑상선암으로 인해 임파선에 전이된 경우 갑상선을 제거할 필요가 있습니다.

<갑상선 전절제와 혈중칼슘 부족> 갑상선에 문제가 있어 갑상선을 전체 절제한 경우 중혈중칼슘 부족으로 진단되는 분이 있습니다. 어떤 분은 갑상선에 함께 있는 부갑상선 시 혈중 칼슘이 부족하다고 말했습니다. 갑상선은 혈중 칼슘 과다 시 혈중 칼슘을 조절하는 항PHT 역할을 한다.또 혈중 칼슘 농도가 높아 콩팥에서 칼슘 배출을 늘리는 역할도 한다.

여기에서 더 자세한 설명을 해 주면 좋겠지만, 이 이상의 설명을 해 주는 사람은 드물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혈중 칼슘이 부족할 때는 부갑상선 호르몬을 분비하게 됩니다.부갑상선은 갑상선의 배면 상하 좌우, 합계 4개 있다.

출처: 네이버 지식백과 갑상샘을 모두 제거한 경우, 이 부갑상선을 잘 절개하여 목 근육에 이식하는 경우 2~3개월 후에 기능이 회복될 수 있다고 합니다.

혈중 칼슘이 부족하면 부갑상선 호르몬(PTH)이 뼈에서 칼슘을 녹여 혈액 속으로 보냅니다. 그러면 혈중 칼슘 농도는 상승하게 됩니다.왜 허전하다고 느낄까요?

혈중 항상성(산염기 밸런스)을 지키기 위해 항상 노력하기 때문입니다.칼슘의 섭취 및 흡수가 부족하여 혈중 칼슘의 저하로 혈중 항상성이 손상되고(산성화) 항상 항상성을 유지하기 위해 알칼리성 칼슘이 필요합니다.이 칼슘을 인체의 99 %가 저장되어 있는 뼈에서 가져옵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부갑상선이 있으면 칼슘 농도가 올라가지만, 뼈에서는 칼슘이 빠져나가 골다공증을 유발할 확률이 높아집니다. 또한 유출된 칼슘은 섭취한 칼슘과 달리 배출량이 쉽지 않아 혈관 이곳저곳을 돌며 얇은 혈관쪽에 흡착되어 각종 혈관질환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그러나 섭취 칼슘은 불필요하다고 느끼면 소변, 변, 땀 등에 의해 배출시키게 됩니다.

이처럼 혈중 칼슘이 부족하면 근육의 수축, 이완에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또한 혈관도 근육기에 수축하여 수축된 혈관에 뼈에서 나온 칼슘이 흡착되어 혈관질환을 유발할 확률도 높아지고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손발저림, 근육떨림 등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칼슘은 뼈만 튼튼하게 하는 역할이 아닙니다.뼈에서 원인이 혈중 칼슘 저하기에 혈중 칼슘 저하로 근육 수축 문제 (눈 밑 떨림, 혈관 수축, 심장 질환 등) 또 다른 문제를 일으키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래서 칼슘 섭취가 중요합니다.식단을 통해 최대한 음식으로서 칼슘을 섭취하며, 음식물만으로는 흡수되지 않고 부족하기 때문에 천연 칼슘제로 보충해 주시면 몸의 부족 칼슘이 잘 활용되어 보다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문의사항은 아래 카톡으로 부탁드립니다.open.kakao.com/o 천연칼슘, 에이펙셀칼슘, 모방불가칼슘 open.kakao.com